[KBS 연기대상] '동백꽃 필구' 김강훈 청소년연기상 ”정말 받을 줄 몰라”

    [KBS 연기대상] '동백꽃 필구' 김강훈 청소년연기상 ”정말 받을 줄 몰라”

    [일간스포츠] 입력 2019.12.31 21:21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2019 KBS 연기대상'

    '2019 KBS 연기대상'

    김강훈, 박다연, 주예림이 'KBS 연기대상' 청소년 남녀 연기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2019 KBS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방송인 전현무, 배우 신혜선이 진행을 맡았다.  
     
    가장 먼저 청소년 연기상 시상이 이뤄졌다. 청소년 연기상 여자 부문은 '조선로코-녹두전' 박다연과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 주예림이 호명됐다. 주예림은 "감독님과 작가님께 감사드린다. 어떤 장면에서 어색한 부분이 있었을 때 계속 도와주고 힘을 주던 유선 엄마, 진수 아빠, 미리 이모 감사합니다"라고 인사했다.  
     
    박다연은 "먼저 저를 앵두로 뽑아주신 감독님께 감사합니다. 촬영장에서 예뻐해주신 모든 스태프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노력해서 (김)소현이 언니만큼 예쁘고 연기 잘하는 배우가 될 테니 지켜봐 달라"고 사투리로 소감을 전했다.  
     
    청소년 연기상 남자 부문은 '동백꽃 필 무렵' 필구 역을 소화했던 김강훈이 수상의 영광을 누렸다. 가족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며 "정말 받을 줄 몰랐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