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데이IS] 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개최, 음원 대상 누구에 돌아갈까

    [투데이IS] 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개최, 음원 대상 누구에 돌아갈까

    [일간스포츠] 입력 2020.01.04 08:39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2020 골든디스크어워즈'에서는 지난 1년간 음악 팬들이 사랑한 노래들을 결산한다.
     
    4일 성시경과 이다희 진행으로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 디지털 음원 부문 시상식이 개최된다. 마마무·있지·잔나비·청하·트와이스·폴킴 등이 참석을 확정했다. 댄스, 트로트, R&B힙합 등 다양한 장르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올해 시상식은 '윈터 원더랜드'라는 컨셉트 화려한 볼거리를 자랑한다. 샹들리에, 회전목마, 바닥 LED 등 곳곳에 관전포인트가 녹아 있다. 그동안 볼 수 없었던 아티스트들의 특별한 변신을 만나 볼 수 있다.
     
    디지털 음원 후보에는 다비치, 마마무, 방탄소년단, 벤, 볼빨간사춘기, 비투비, 송하예, 악동뮤지션(AKMU), 엔플라잉, 엠씨더맥스, 우디, 윤건, 이소라, 잔나비, 장범준, 장혜진&윤민수, 제니, 청하, 첸, 케이시, 태연, 폴킴, 하은, 화사, 황인욱, BLACKPINK, EXO, ITZY, TWICE, WINNER까지 총 30인(팀)이 노미네이트됐다. 신뢰가 떨어진 음원 시장 속에 심사위원 점수 반영율을 높여, 공정하고 엄격한 기준을 거쳐 수상자를 가린다. 과연 본상의 주인공과 대상의 트로피는 누구에게 돌아갈지 관심을 모은다.
     
    시상식을 빛내줄 시상자들도 있다. 김남길을 비롯해 고준희·김선호·김소현·신성록·안재현·이상윤·이세영·이재욱·주원·정은채·한예리 등이 디지털 음원 부문 시상자로 함께 한다.
     
    '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은 JTBC·JTBC2·JTBC4에서 생중계한다. 중국과 일본에서도 별도의 플랫폼으로 디지털 중계되며 V라이브로도 전 세계에서 시청할 수 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