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희철, 절친 건희와 도긴개긴 웃픈 지식대결→수상대결

    '미우새' 김희철, 절친 건희와 도긴개긴 웃픈 지식대결→수상대결

    [일간스포츠] 입력 2020.02.09 21:3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SBS '미운 우리 새끼'

    SBS '미운 우리 새끼'

    김희철과 절친 건희 씨가 도긴개긴 지식 대결에 이어 상 대결로 웃음을 안겼다.  
     
    9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스페셜 MC로 등장했다.  
     
    김희철이 중학교 동창 집을 찾았다. 중학교 시절 성적표를 확인하고 왔던 터. 친구는 수 1개, 김희철은 수가 0개였다. 굴욕을 당한 후 가짜 꽃을 지칭하는 '조화'란 단어가 생각나지 않아 두 사람은 당황했다.  
     
    인터넷을 검색하지 않고 먼저 생각나는 사람이 답하기로 내기를 했다. 친구가 고심하던 중 '조화'를 떠올렸다. "국어 미. 역시 넌 나보다 못해"라고 자신감을 표했다. '국어 양'이었던 김희철은 친구보다 못한 지식으로 굴욕을 맛봤다.  
     
    다음으로는 '조화'의 '조'가 무슨 한자인지 궁금증을 키웠다. 먼저 생화부터 한자를 썼다. 친구는 쓰지 못했지만 김희철은 썼다. "성적은 나보다 나아도 지혜는 적은 것 같아"라고 기쁨의 미소를 지었다. 중학교 시절 받은 상은 개근상이 전부였지만 '2019 SBS 연예대상' 우수상을 받았다고 자랑, "이제 나도 '수'가 하나 생겼다"고 억지 주장을 늘어놔 친구가 황당함을 표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