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민, 8년 만에 드라마 복귀···JTBC '허쉬' 출연 확정 [공식]

    황정민, 8년 만에 드라마 복귀···JTBC '허쉬' 출연 확정 [공식]

    [일간스포츠] 입력 2020.02.20 15:1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사진=샘컴퍼니

    사진=샘컴퍼니

    배우 황정민이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JTBC 드라마 '허쉬'(가제)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키이스트는 20일 "황정민이 JTBC 드라마 '허쉬'(가제)에서 주인공 한준혁 역을 맡는다"고 밝혔다.
     
    키이스트가 제작을 맡은 JTBC '허쉬'(가제)는 신문사를 배경으로 직장인 기자들의 생존과 양심, 그 경계의 딜레마를 그리는 사람 냄새 가득한 공감 오피스 드라마로 소설 '침묵주의보'를 원작으로 한다. 단순히 기자라는 직업의 특수성보다는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직장인들의 애환과 고민을 그리며 시청자에게 공감과 위로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황정민이 맡을 한준혁은 정의 구현이라는 뜻한 바를 이루기 위해 기자가 되어 어지간한 부서는 두루 섭렵한 베테랑 기자이지만 여전히 정의와 현실 타협 사이에서 고민하는 인물이다. 황정민은 특유의 흡인력 있는 연기로 기자로서, 남편으로서, 아빠로서 고민하는 한준혁을 더욱 입체적으로 그릴 전망이다.
     
    키이스트 박성혜 대표는 "오랫동안 애정을 담아 기획해온 작품인 '허쉬'를 영화계를 대표하는 배우 황정민이 선택한 것에 대해 영광으로 생각한다. 최고의 배우와 완성도 높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황정민은 지난 1994년 데뷔, 영화 '너는 내 운명', '신세계', '국제시장', '베테랑' 등 50여 편의 작품에서 소시민부터 절대악까지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자랑하며 대중에게 신뢰받는 배우다. 2012년 TV조선 드라마 '한반도' 이후 약 8년 만인 황정민의 드라마 컴백 소식에 시청자들의 반가움이 커질 수밖에 없는 상황.
     
    또한 OCN '보이스' 시리즈와 JTBC '열여덟의 순간', SBS '하이에나', 넷플릭스 오리지널 '보건교사 안은영' 등을 만들며 매니지먼트뿐만 아니라 드라마 제작에서도 성장세를 보이는 종합 콘텐츠 기업 키이스트가 제작을 맡아 더욱 완성도 있는 작품을 만들 예정이다.
     
    황정민의 출연 확정 소식과 함께 본격 제작의 신호탄을 쏘아 올린 JTBC '허쉬'는 2020년 하반기 방송 예정으로 주, 조연 배역 캐스팅 진행 중이다.
     
    한편, 황정민은 임순례 감독의 영화 '교섭' 출연을 확정 짓고 상반기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며 JTBC 드라마 '허쉬'를 차기작으로 선택,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