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IS] 싸이 장인, 신천지 전신 교주? '논란 이틀째'...싸이 측 입장 無

    [이슈IS] 싸이 장인, 신천지 전신 교주? '논란 이틀째'...싸이 측 입장 無

    [일간스포츠] 입력 2020.03.24 10:39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싸이

    싸이

    가수 싸이의 장인 유재열 씨가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의 전신인 대한기독교장막성전의 교주였다는 디스패치의 보도로 싸이가 이틀째 논란의 중심에 섰다. 평소 SNS로 활발히 대중들과 소통해온 싸이가 이번 논란에는 입을 꾹 닫았다.
     
     23일 디스패치는 싸이의 장인이 유재열 씨에 대해 '신천지의 전신인 대한기독교장막성전을 이끈 교주'라며 '사기, 공갈 등을 포함한 40여 개 혐의로 고소당해 교주의 자리에서 내려왔고 이후 미국으로 건너갔다가 한국으로 돌아와 사업가로 변신했다'고 하며 유 씨가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의 스승이었다고 설명했다. 실형을 선고 받고 교주 자리에서 내려온 유 씨는 출소 후 사업을 했지만 사업 자금의 출처는 알 수 없다고도 했다. 유재열 씨 일가 자산은 수백억 원대로 추정되며, 서울 용산구 한남동 UN빌리지 70억 원대 고급 빌라에 거주 중이다.
     
    유재열 씨는 가수 싸이의 장인. 싸이는 2006년 유 씨의 딸 유혜연 씨와 결혼했다. 코로나19 확산세를 높였다는 지적을 받고 있는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의 스승이 유재열 씨였다는 의혹으로 논란이 되고 있지만, 싸이 측은 아무런 입장을 내지 않고 있다. 김연지 기자 kim.yeonji@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