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방위대' 김구라X김형준 ”헌혈로 사랑 전하세요♥”

    '지구방위대' 김구라X김형준 ”헌혈로 사랑 전하세요♥”

    [일간스포츠] 입력 2020.04.16 07:26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지구방위대'

    '지구방위대'

    김구라, 김형준이 헌혈 캠페인을 위해 파주 소방서로 향한다.

     
    오늘(16일) 오후 11시에 방송될 MBN 예능프로그램 '지구방위대'에는 김구라, 김형준, 전진, 허경환이 코로나 19로 인해 혈액수급이 어려워진 현 시국에 헌혈을 독려하는 헌혈 캠페인을 펼친다.  
     
    김구라와 김형준은 350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는 파주소방서로 출발, 적극적으로 헌혈 참여자를 찾아 나선다. 두 사람은 건물 전체에 울려 퍼지는 안내방송으로 방문 취지를 설명하는가 하면 헌혈의 필요성을 어필한다. 이를 들은 소방서 직원들은 '지구방위대'의 깜짝 방문소식에 놀라면서도 그 내용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인다.
     
    두 사람은 각 부서를 직접 찾아다니며 헌혈을 한 번도 해보지 않은 첫 참여자부터 금장(헌혈 50회 이상)을 받은 헌혈의 고수까지 다양한 사람들을 만난다. 특히 전설이라 불리는 금장 유공자와의 만남은 시청자들의 헌혈 욕구에 불을 붙인다. 20년간 헌혈을 꾸준히 하게 된 가슴 뭉클한 이유가 공개되기 때문. 오랜 시간 따뜻한 나눔을 실천한 사연이 무엇일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지구방위대'는 긴급 수혈이 필요한 환자들이 필요한 타이밍에 제때 공급받을 수 있도록 헌혈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나서 공익실현 예능의 멋짐을 폭발시킨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사진=M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