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KBL FA 최종 명단 확정…5월 1일부터 협상 개시

    2020 KBL FA 최종 명단 확정…5월 1일부터 협상 개시

    [일간스포츠] 입력 2020.04.27 13:33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사진=KBL 제공

    사진=KBL 제공

     
    KBL이 2020년 자유계약선수(FA) 대상 선수를 총 51명으로 확정했다.  
     
    올 시즌 계약 만료 대상 선수 총 54명 중 강바일(삼성), 장문호(SK), 주지훈(LG), 정진욱(KT) 4명의 선수는 2019-2020시즌 구단 별 출전 가능 경기 1/2 미달에 따른 계약 연장으로 자유계약선수(FA) 명단에서 제외됐으며, 2018년 FA 미 체결 선수였던 이지원(前 현대모비스)를 포함해 총 51명이 2020 자유계약선수(FA) 최종 대상자가 됐다.
     
    2020 KBL 자유계약선수(FA) 협상은 기존에 진행했던 원 소속 구단 우선협상이 폐지 되고, 10개 구단과 선수 간의 자율협상으로 시작 된다. 자율협상 이후 계약 미체결 선수를 대상으로 구단에서 영입의향서를 제출하고, 복수구단 영입의향서 제출 시 구단 제시 금액과 상관없이 선수가 구단을 선택할 수 있다. 영입의향서를 받지 못한 선수들은 원 소속 구단과의 재협상을 갖게 된다.
     
    자유계약선수(FA) 대상자인 51명의 선수들은 오는 5월 1일부터 15일까지 10개 구단과의 협상을 진행하게 되며, 이에 앞서 4월 28일 오후 2시 KBL 센터 교육장에서 설명회가 진행된다.  
     
    김우중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