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쓸신곡] 청량→파워 청량..아스트로, 1년 4개월 만에 완전체 컴백 'Knock'

    [알쓸신곡] 청량→파워 청량..아스트로, 1년 4개월 만에 완전체 컴백 'Knock'

    [일간스포츠] 입력 2020.05.04 18:00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판타지오뮤직 제공

    판타지오뮤직 제공

    ※알고 들으면 쓸모있는 신곡. '알쓸신곡'이 퇴근길 오늘의 노래를 소개합니다. 매일 쏟아지는 음원 속에서 모르고 놓치면 후회할 신곡을 추천해드립니다.  
     
    그룹 아스트로가 한층 더 파워풀해지고 단단해진 모습으로 완전체 컴백했다.
     
    아스트로는 4일 오후 6시 일곱 번째 미니 앨범 'GATEWAY'를 선보였다. 타이틀곡은 'Knock(널 찾아가)'이다. 새로운 세상으로 가는 문을 열기 위한 아스트로의 두드림을 담은 곡. 중독성 강한 멜로디 안에 지금은 만날 수 없는 누군가를 시간을 거슬러 찾아가, 영원히 함께 할 수 있는 세상으로 데려간다는 내용을 가사로 담고 있다. '널 찾아가 knock knock knock'이란 중독성 있는 후렴구가 인상적이다.
     
    멤버 문빈은 "가이드를 처음 들었을 때 무대의 그림이 그려졌던 유일한 노래였다. 녹음하기 전이었지만 저희 목소리로 무대를 하고 있는 그림이 떠올랐다. 감상 포인트는 'knock knock knock' 하는 부분"이라며 타이틀곡을 소개했다.
     
    청량한 이미지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아스트로가 이번에 청량함에 파워풀함을 더했다.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두 이미지를 아스트로가 완벽히 소화했다. 건강상의 이유로 잠시 활동을 쉬었던 멤버 문빈이 합류하며 1년 4개월 만에 완전체 컴백을 하는 만큼, 퍼포먼스도 꽉 차고 강렬해진 모습이다. 이날 함께 공개한 뮤직비디오에선 파란색을 메인 이미지 컬러로 사용했다. 청량하면서도 시크하고, 강렬한 이미지까지 뮤직비디오에 다 담아냈다.
     
    컴백을 앞두고 멤버 진진은 "오랜만에 완전체로 인사드릴 수 있어서 설렌다. 완전체이니만큼 더 좋은 에너지로 멋진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했다"고 밝혔다.
    김연지 기자 kim.yeonji@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