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상의 최강 신예'는 누구?…미래의 별 신예최강전 개막

    '반상의 최강 신예'는 누구?…미래의 별 신예최강전 개막

    [연합] 입력 2020.05.11 17:3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미래의 별 신예최강전 예선전

    미래의 별 신예최강전 예선전


    (서울=연합뉴스) 천병혁 기자 = 미래의 바둑 국수를 미리 알아보는 제5기 미래의 별 신예최강전이 11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에서 예선전을 시작했다.

    미래의 별 신예최강전은 국가대표 감독인 목진석 9단과 익명의 개인 후원자가 대회 상금을 지원하는 뜻깊은 대회다.

    2015년 출범한 이 대회에서는 1기 박재근 초단, 2기 김명훈 4단, 3기 안정기 3단, 4기 박하민 5단이 각각 우승했다.

    5회째를 맞은 올해 대회에는 2016년 이후 입단한 프로기사 73명과 한국기원 연구생 사범단이 추천한 4명의 영재 연구생 등 총 77명이 출전한다.

    참가 선수 중 바둑 랭킹이 가장 높은 기사는 5월 랭킹 45위인 문유빈 3단과 48위 정서준 4단이다.

    이번 대회는 15일까지 예선 토너먼트를 벌여 16명의 본선 진출자를 가린다.

    본선 16강은 20일, 8강은 27일 각각 열린다.

    4강과 결승 일정은 추후 결정된다.

    미래의 별 신예최강전 우승 상금은 1천만원, 준우승 상금은 500만원이다.

    대국 제한 시간은 2시간에 1분 초읽기 3회다.

    shoeless@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