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KBO 리그, 해외 130개국 중계 서비스 확대 실시

    2020 KBO 리그, 해외 130개국 중계 서비스 확대 실시

    [일간스포츠] 입력 2020.05.22 12:2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KBO 리그의 해외 생중계가 확대된다.
     
    KBO는 22일 ‘프로야구가 미국, 일본에 이어 미주, 유럽, 아시아, 중동, 아프리카 지역의 주요국가 130개국에 해외 생중계 된다’고 밝혔다.
     
    세계 각국의 방송사 등과 중계권 협상을 진행해 온 KBO는 지난 5일 개막전부터 미국 ESPN과 일본 SPOZONE을 통해 매일 1경기 이상 KBO 리그 생중계 서비스를 하고 있다.
     
    미국 최대 스포츠 전문 방송사인 ESPN은 세계 각국에서 KBO 리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미국 외 지역까지 중계방송 권역을 확장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캐나다, 멕시코 등 미주 전 지역, 네덜란드 등 유럽 전 지역, 아시아 일부 지역, 중동 및 아프리카 전 지역의 ESPN 채널 네트워크를 통해 KBO 리그가 생중계될 예정이다.
     
    KBO는 ‘코로나19 대응과 관련해 모범 사례로 손꼽힌 대한민국의 ‘K-방역’에 맞춰 성공적인 리그 준비 및 진행으로 전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며 ‘대한민국 대표 프로스포츠 콘텐츠로 KBO 리그를 해외에 널리 알리고, 이를 계기로 향후 다양한 해외 마케팅 활동까지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