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 인천] ”최하위 추락 막아라!” 호잉, '한화 킬러' 박종훈 상대 선제 3점포 작렬

    [IS 인천] ”최하위 추락 막아라!” 호잉, '한화 킬러' 박종훈 상대 선제 3점포 작렬

    [일간스포츠] 입력 2020.05.31 14:1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한화 외국인 타자 제라드 호잉(31)이 최하위 추락을 막기 위한 선제 공격에 성공했다.  
     
    호잉은 31일 인천 SK전에 3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장해 0-0으로 맞선 1회 1사 1·2루서 SK 잠수함 선발 박종훈의 한가운데로 들어온 커브를 받아쳐 오른쪽 담장을 넘어가는 선제 3점포를 쏘아 올렸다. 호잉의 올 시즌 2호 홈런.  
     
    7연패에 빠져 9위로 내려온 한화는 이날도 SK에 패하면 최하위까지 떨어질 위기에 놓여 있었다. 그러나 호잉이 '한화 킬러'로 유명한 박종훈을 상대로 첫 타석부터 일격을 날리면서 3-0 리드를 잡았다.  
     
    인천=배영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