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입니다' 신동욱, 첫 등장부터 '여心 스틸러' 등극

    '가족입니다' 신동욱, 첫 등장부터 '여心 스틸러' 등극

    [일간스포츠] 입력 2020.06.02 10:43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사진=tvN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 방송 캡쳐

    사진=tvN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 방송 캡쳐

    배우 신동욱이 tvN 새 월화드라마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이하 '가족입니다')에 첫 등장했다. 
     
    극 중 건주는은희(한예리 분)이 다니는 P&Fbook 출판사의 부대표로 미국 본사에서 한국으로 발령받아 왔다. 눈에 띄는 외모와 패션 감각, 친절하고 쿨한 성격에 능력까지 겸비한 엘리트로 어딜 가나 인기 있는 인물이다.
     
    어제 방송된 '가족입니다' 1회에서 건주는 출판사에 부임하자마자 은희에게 다정한 미소와 눈빛을 보내며 친근감을 표시했다. 건주의 부임을 축하하는 회식 자리에서 우연히 전 남자친구를 마주치게 된 은희가 당황하는 모습을 보이자, 이를 지켜보고 있던 건주는 자연스럽게 자리를 피할 수 있도록 그를 도와주었다. 건주의 예상치 못한 행동에 은희는 심쿵하는 모습을 보였다.
     
    첫 방송 이후 신동욱은 세련된 스타일과 깔끔한 외모, 스윗한 매너로 건주 그 자체라는 평을 받았다. 또한, 신동욱은 따뜻한 눈빛과 부드러운 미소로 건주를 완벽하게 표현해냈다. 특히, 곤경에 처한 은희를 도와주는 장면에서는 많은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빼앗아가며 새로운 '여심(心)스틸러'의 탄생을 알렸다.
     
    첫 만남부터 묘한 기류를 보인 건주와 은희. 이후 두 사람 사이에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한편, tvN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는 가족 같은 타인과, 타인 같은 가족의 오해와 이해에 관한 이야기를 그려낸 작품으로 매주 월, 화 오후 9시에 방송된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