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 브리핑] 한화, SK 출신 거포 내야수 최승준 웨이버 공시

    [IS 브리핑] 한화, SK 출신 거포 내야수 최승준 웨이버 공시

    [일간스포츠] 입력 2020.06.09 13:09 수정 2020.06.09 13:14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최원호 감독대행 체제로 새출발하는 한화가 SK 출신 거포 내야수 최승준(32)을 비롯한 선수단을 일부 정리했다.  
     
    한화는 9일 KBO에 내야수 최승준과 외야수 백진우의 웨이버 공시를 요청했다. 최승준은 2006년 LG에서 데뷔한 뒤 2016년 7월 SK로 이적해 쏠쏠한 활약을 펼쳤지만, 지난해 부상 여파로 별다른 활약을 하지 못하고 시즌 종료 후 방출됐다.  
     
    한화는 장타력을 갖춘 우타자를 보강하기 위해 최승준을 영입하고 지난 5월 17일 처음으로 1군 엔트리에 등록했다. 그러나 최승준은 단 두 경기에서 3타수 1안타 2삼진 기록만을 남기고 다시 한화를 떠나게 됐다.  
     
    개명 전 백창수라는 이름으로 뛰었던 백진우 역시 2009년 LG에서 선수 생활을 시작한 뒤 2018년 한화로 이적했지만, 올해는 1군 경기에 출전하지 못하고 방출 수순을 밟았다.    
     
    한화는 이들 대신 육성 선수인 내야수 박정현과 외야수 최인호를 정식 선수로 전환했다.  
     
    배영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