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다시 자유롭게 안부 묻는 그날까지” 팬 위한 자필편지

    현빈 ”다시 자유롭게 안부 묻는 그날까지” 팬 위한 자필편지

    [일간스포츠] 입력 2020.06.17 09:15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현빈

    현빈

     
     
    배우 현빈이 팬들을 위한 자필 편지를 공개했다.
     
    현빈은 17일 소속사 VAST 엔터테인먼트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된 자필 편지에서 '사랑하는 팬 여러분! 안녕하세요, 현빈입니다. 서로의 안녕을 묻는 요즘입니다. 다들 잘 지내고 계신가요?'라고 밝혔다.  
     
    이어 '저는 언제나 그랬듯 새로운 작품의 촬영을 하며 지내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촬영장으로 보내주신 정성과 마음에 이 감사함을 어떻게 전할 수 있을까 고민하다 이렇게 펜을 들었습니다'라며 '그 마음 잊지 않고, 저 또한 좋은 작품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자유롭게 서로의 안부를 물을 수 있는 그 날까지. 부디 건강하세요'라고 했다.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으로 전 세계에 열풍을 일으킨 현빈은 현재 영화 '교섭(임순례 감독)' 촬영에 한창이다.  
    현빈 자필편지

    현빈 자필편지

     
    이하 현빈의 자필 편지 전문.  
     
    사랑하는 팬 여러분! 안녕하세요, 현빈입니다.

    서로의 안녕을 묻는 요즘입니다. 다들 잘 지내고 계신가요?

    저는 언제나 그랬듯 새로운 작품의 촬영을 하며 지내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촬영장으로 보내주신 정성과 마음에 이 감사함을 어떻게 전할 수 있을까 고민하다 이렇게 펜을 들었습니다.

    항상 잊지 않고 여러분이 보내주시는 사랑과 응원의 손길 덕분에 저와 많은 스텝분들이 더욱 힘을 내서 촬영에 임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그 마음 잊지 않고, 저 또한 좋은 작품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자유롭게 서로의 안부를 물을 수 있는 그 날까지 부디 건강하세요.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