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IS] '비스' 오뚜기家 함연지 #남편공개 #집공개 #2세계획

    [리뷰IS] '비스' 오뚜기家 함연지 #남편공개 #집공개 #2세계획

    [일간스포츠] 입력 2020.06.24 07:39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비디오스타' 함연지

    '비디오스타' 함연지

    함연지가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남편과 집을 공개했다. 2세 계획도 시작할 것이라고 과감하게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23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해명자들 특집! 또 오해용?' 편으로 꾸며졌다. 모델 출신 배우 변정수, 배우 김선경 차재이 함연지가 출연했다.  
     
    현재 오뚜기 회장의 장녀이자 뮤지컬 배우로 살아가고 있는 함연지. '재벌가'라는 타이틀 때문에 많은 오해를 산다고 했다. "집안 배경 때문에 나의 첫인상이 '도도하다' '우아하다'라고 오해하는데 사실 굉장히 지질하고 소심하다"고 밝혔다.  
     
    함연지는 "어렸을 때부터 뮤지컬 배우가 꿈이었고 좋아서 이 일을 계속하고 있다"고 했다. 열정이 있었고 원하는 일을 위해 선입견을 깨고 도전을 거듭하고 있던 것. 할아버지가 처음에 반대했지만 아버지가 반기를 들고 딸을 지지했고 지금도 무대를 보러 자주 온다고 덧붙였다.  
     
    최근 유튜브를 시작했다. 자신의 진짜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서였다. 그러면서 '주지훈 닮은꼴' 남편 김재우 씨가 모습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첫 만남을 회상했다. "차갑고 도도하다고 하는데 전혀 그렇지 않다. 집에서 보고 있으면 강아지가 뛰어다니는 듯하다. 10년 동안 꿈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모습을 봤다. 배우라는 직업이 감정 서포트가 필요하지 않나. 끝까지 응원하겠다"고 진심을 전했다. 꽁냥꽁냥한 신혼부부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냈다.  
     
    신혼집도 공개됐다. 거실 초입부터 모델 하우스 느낌을 물씬 풍겼다. 안방과 거실, 주방, 서재, 옷방으로 이뤄진 집은 깔끔하면서도 세련된 스타일이었다. MC들은 그저 감탄했다. 올해로 결혼 4년 차인 함연지는 "오늘부터 2세 만들기에 돌입하겠다"며 의지를 다져 축하의 박수를 받았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