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키시, 7회 2사에서 퍼펙트게임 무산…키움, KIA에 2-0승

    요키시, 7회 2사에서 퍼펙트게임 무산…키움, KIA에 2-0승

    [일간스포츠] 입력 2020.06.27 20:0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연합뉴스

    연합뉴스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의 외국인 투수 에릭 요키시가 KBO리그 역대 첫 퍼펙트게임에 도전했으나 아깝게 실패했다.

    요키시는 2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벌어진 KIA 타이거즈와의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홈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요키시는 7회 초 2사까지 KIA의 20타자를 상대로 단 한 명의 출루도 허용하지 않고 퍼펙트 행진을 이어갔다. 하지만 KIA의 3번 타자 프레스턴 터커를 상대로 볼 카운트 3볼-1스트라이크에서 5구째에 우익수 오른쪽에 떨어지는 2루타를 얻어맞아 퍼펙트가 깨졌다.

    요키시는 아쉽게 대기록 도전이 무산됐으나 KIA 4번 최형우를 중견수 뜬공으로 돌려세우고 실점 없이 이닝을 마감했다.

    요키시는 8회 초 2사에서 나주환에게 첫 볼넷을 내줬으나 백용환을 유격수 직선타로 유도했다. 키움은 요키시에 이어 9회에는 마무리 조상우를 투입해 KIA를 2-0으로 제압하고 2위 자리를 지켰다.

    요키시는 시즌 7승(2패)째를 수확하며 두산 베어스의 라울 알칸타라와 함께 다승 부문 공동 1위로 올라섰다. 아울러 시즌 평균자책점을 1.63에서 1.42로 끌어내리고 이 부문 1위인 구창모(1.37·NC 다이노스)를 바짝 추격했다.

    최용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