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 프로야구, 코로나19 여파로 시즌 전체 '취소'

    멕시코 프로야구, 코로나19 여파로 시즌 전체 '취소'

    [연합] 입력 2020.07.02 08:3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지난해 11월 프리미어12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멕시코 야구 대표팀

    지난해 11월 프리미어12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멕시코 야구 대표팀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멕시코 프로야구 리그가 출범 95년 만에 처음으로 취소됐다.

    AP통신은 2일(한국시간) 멕시코 프로야구 사무국의 발표를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멕시코 프로야구 리그는 현지 시간으로 8월 7일 개막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16개 팀 구단주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팬과 선수들의 안전을 보장할 수 없다는 결론을 내리고 시즌 전체를 취소하기로 했다.

    코로나19 확산 속에서 멕시코에서 벌어지는 모든 스포츠 행사는 무관중으로 치러지고 있다.

    TV 중계료가 확보되는 프로축구와 달리 프로야구는 입장료 등 관중 수입이 구단 매출액에서 절대적인 비중을 차지해 구단주들은 무관중 경기를 하느니 시즌 포기를 선택했다.

    changyo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