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십세기 힛-트쏭' 김희철, 갑작스런 과거 영상 소환에 '항복'

    '이십세기 힛-트쏭' 김희철, 갑작스런 과거 영상 소환에 '항복'

    [일간스포츠] 입력 2020.07.03 07:1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이십세기 힛-트쏭'

    '이십세기 힛-트쏭'

    '이십세기 힛-트쏭'이 길어지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활력을 충전하는 '탑골 명곡'을 소환한다.

     
    오늘(3일) 오후 11시 50분에 방송될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15회에는 '코로나19 극복, 듣기만 해도 힘이 나는 힛-트쏭10'을 주제로 꾸며진다. 끝날 듯 끝나지 않는 코로나19로 몸과 마음이 지친 시청자들을 위한 특별한 선물이 전달된다.
     
    어느덧 추억이 돼버린, '한일 월드컵' 열기가 한창이던 2002년. MC 김희철에게 연예인의 꿈을 심어준 '힛트쏭'의 정체가 공개된다. 해당 노래가 스튜디오에 울려 퍼지자 김희철은 "이 노래 덕분에 연예인이 됐다"면서 흥분을 감추지 못한다.  
     
    이뿐만이 아니다. MC 김희철은 물론 김민아까지 어깨를 들썩거리게 만드는 수많은 '힛트쏭'들이 스튜디오를 가득 채운다. 특히 명곡들의 향연에 결국 두 MC는 끓어오르는 흥을 주체하지 못하고 스튜디오를 댄스 파티 현장으로 만든다.  
     
    쉬지 않는 '희머치토크'에 대항하는 '이십세기 힛-트쏭' 제작진의 반격도 준비돼 있다. 바로 '힛트쏭'을 직접 부른 MC 김희철의 과거 영상을 준비한 것. 김희철은 자신의 영상을 앞으로 금지해 달라는 귀여우면서도 깜찍한 항복 선언으로 웃음을 전한다.
     
    깜짝 게스트도 어김없이 등장한다. 이번 손님은 90년대를 주름잡았던 '원조 멀티테이너'로, 과거부터 이어진 '오렌지족'이라는 오해에 '오렌지족 친구 출신'이라는 귀여운 해명은 물론 '오렌지족'에 대한 A부터 Z까지를 알아보는 일명 '슬기로운 오렌지족 생활'을 전한다.  
     
    한편 KBS Joy는 Skylife 1번, SK Btv 80번, LG U+tv 1번, KT olleh tv 41번 그리고 KBS 모바일 앱 'my K'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지역별 케이블 채널 번호는 KBS N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십세기 힛-트쏭'의 더 많은 영상은 주요 온라인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및 포털 사이트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