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양준일 ”각종 루머, 모든 걸 공개하겠다”

    '비디오스타' 양준일 ”각종 루머, 모든 걸 공개하겠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0.07.03 17:23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양준일

    양준일

    양준일, 솔지, 공민지, 제이미, 안예은이 '비디오스타'에 출격해 진솔한 이야기를 전한다.  

     
    7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될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본캐특집'으로 꾸며진다. 가수 양준일, 솔지, 공민지, 제이미, 안예은이 출연한다.  
     
    양준일은 본인을 둘러싼 각종 루머에 대해 언급한다. '모든 걸 공개하겠다'는 포부로 참석했다는 후문이다. 자신의 오랜 팬이자 MC인 김숙과 합동 무대를 펼치는가 하면 공민지와 즉석 컬래버를 펼치는 등 독보적인 매력을 뽐낸다.  
     
    10년 만에 토크쇼에 출연한 공민지의 활약도 기대된다. 공민지는 수준급 댄스 실력으로 트월킹을 선보이는가 하면 YG 연습생 시절 지드래곤, 태양, 산다라박과 함께했던 에피소드를 방출한다. 2NE1을 탈퇴했던 당시의 심경도 전한다. 공민지의 속마음 고백에 MC 산다라박도 눈물을 보인다.  
     
    솔로 활동 신호탄을 올린 EXID 솔지는 갑상선 항진증으로 활동을 중단했던 사연을 전한다. 속 깊은 이야기에 스튜디오가 훈훈해진다. 또한 흥부자답게 마음이 사르르 녹는 애교와 MC 박나래와 '위아래' 합동 무대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최근 박지민에서 활동명을 바꾼 제이미 역시 사이다 매력을 뽐낸다. 8년 만에 토크쇼에 출연한 제이미는 악플러들에게 일침을 가하며 사이다를 안긴다. 그뿐만 아니라 JYP 퇴사 당시 박진영과 나눈 이야기와 세계적인 팝스타와 함께 무대에 섰던 일화를 언급한다.  
     
    안예은은 '비디오스타'로 예능 데뷔 신고식을 치른다. 안예은은 양준일의 '리베카'를 자신만의 스타일로 편곡해 선보인다. 출연진과 MC들의 극찬이 쏟아진다. 이와 함께 어마어마한 저작권료를 밝혀 눈길을 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