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쁘게 잘 살겠습니다”…'새 신부' 우혜림 결혼소감

    ”예쁘게 잘 살겠습니다”…'새 신부' 우혜림 결혼소감

    [일간스포츠] 입력 2020.07.05 15:30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우혜림과 신민철이 백년가약을 맺었다.  
     
    원더걸스 출신 우혜림과 태권도 선수 신민철은 5일 서울 강남 모처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결혼식에는 가족과 친척, 원더걸스 멤버 등 가까운 지인들만 참석하며, 신혼여행 역시 후일을 기약하기로 했다.
     
    우혜림과 신민철은 2013년 첫 만남 후 7년간 알콩달콩 사랑을 키워왔다. 올해 열애 사실을 밝히고 공개 연애를 시작, 부부의 연까지 맺게 됐다.  
     
    우혜림은 소속사 르엔터테인먼트를 통해 “7월 5일이 너무 멀게만 느껴졌는데 어느새 그날이 왔네요. 오늘 많은 분들의 축복으로 결혼식을 올릴 수 있어서 감사한 마음입니다. 사실 연애공개부터 결혼공개까지 쉽지 않은 결정이었으나 팬분들과 더불어 많은 분들께서 축하해 주셔서 감사할 뿐입니다. 저희 부부를 예쁘게 봐주시고 새 출발을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께 다시한번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결혼은 끝이 아닌 새로운 시작입니다. 예쁘게 잘 살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한편, 우혜림은 2010년 원더걸스 ‘2 Different Tears’ 활동 때부터 새 멤버로 함께했다. 지난 1월 멤버 유빈이 설립한 소속사 르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맺고, 활발한 개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