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장에, 병원에…‘LG 클로이 서브봇’ 본격 투입

    매장에, 병원에…‘LG 클로이 서브봇’ 본격 투입

    [일간스포츠] 입력 2020.07.08 18:1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병원 대한외래에 공급한 LG 클로이 서브봇.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병원 대한외래에 공급한 LG 클로이 서브봇.

     
    LG전자는 자율주행 서비스 로봇인 ‘LG 클로이 서브봇’을 정식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LG 클로이 서브봇은 서랍형, 선반형 등 총 2종이다.
     
    LG전자는 7일 LG 클로이 서브봇(서랍형) 1호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서울대학교병원 대한외래에 공급했다. 국산 상용서비스 로봇이 국내 병원에 도입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회사 측은 말했다.  
     
    이 로봇은 병원에서 혈액 검체, 처방약, 수액, 진단시약, 소모품 등과 같이 수시로 운반해야 하는 다양한 물품을 배송하는 데 활용될 예정이다.
     
    LG전자는 이달부터 CJ푸드빌이 운영하는 제일제면소, 빕스, 계절밥상, 더플레이스 등의 매장에서 LG 클로이 서브봇(선반형)을 순차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LG 클로이 서브봇(서랍형)은 병원을 포함해 호텔, 사무실 등에서 유용하다. 제품 크기는 가로 50cm, 세로 50cm, 높이 130cm다. 3칸의 서랍에 최대 15kg까지 실을 수 있다. 배송 중 도난, 분실 등을 방지하기 위해 보안 잠금 장치가 되어 있다. 또 관리자가 로봇 관제 시스템을 이용해 원격으로 로봇의 상태를 모니터링하고 사용 이력, 배송 스케줄 등을 관리할 수 있다.
     
    주로 레스토랑에서 사용될 LG 클로이 서브봇(선반형)은 서랍형과 크기가 동일하다. 선반 3개를 끼우면 최대 4개의 칸에 20kg까지 음식을 나눠 담을 수 있다.  
     
    LG 클로이 서브봇은 자율주행 기술을 기반으로 다수의 목적지를 설정해 순차적으로 물건을 배송할 수 있다. 장애물 회피 기술을 이용해 장애물을 감지하면 “죄송합니다. 잠시만 양보해주세요.”라고 말하며 접촉을 피한다.  
     
    LG 클로이 서브봇은 터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목적지 설정 등을 터치로 손쉽게 할 수 있다. 운행 중에는 디스플레이에 동그란 눈을 표시해 눈을 깜빡이거나 웃음을 짓는 등 다양한 감정을 표현해 친밀한 느낌을 더한다. 영어를 지원해 외국인이 많은 공간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2종의 LG 클로이 서브봇은 LG전자 B2B 공식 홈페이지나 콜센터를 통해 구매 상담이 가능하다.
     
    LG전자 로봇사업센터 노진서 전무는 “비대면 서비스가 확대되고 있는 시기에 LG 클로이 로봇이 병원, 호텔, 레스토랑, 사무실 등 다양한 장소에 활발하게 도입돼 새로운 고객 가치를 창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