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윤아 ”'우아한 친구들' 출연 결정 계기? 오직 송현욱 감독”

    송윤아 ”'우아한 친구들' 출연 결정 계기? 오직 송현욱 감독”

    [일간스포츠] 입력 2020.07.10 14:2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배우 송윤아가 10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JTBC 새 금토드라마 '우아한 친구들'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우아한 친구들'은 갑작스러운 친구의 죽음으로 평화로운 일상에 균열이 생긴 20년 지기 친구들과 그 부부들의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드라마다. 10일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JTBC)

    배우 송윤아가 10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JTBC 새 금토드라마 '우아한 친구들'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우아한 친구들'은 갑작스러운 친구의 죽음으로 평화로운 일상에 균열이 생긴 20년 지기 친구들과 그 부부들의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드라마다. 10일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JTBC)

     '우아한 친구들' 송윤아가 송현욱 감독 때문에 이 작품에 출연했다고 밝혔다. 
     
    10일 오후 JTBC 새 금토극 '우아한 친구들' 제작발표회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배우 유준상, 송윤아, 배수빈, 한다감, 김성오, 김혜은, 송현욱 감독이 참석했다.
     
    송윤아가 2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우아한 친구들'의 출연을 결정한 이유에 대해 "송현욱 감독님 때문이었다"고 단언했다. "배우로서 생활한 지 26년이 넘어가고 있다. 근데 작품을 더해갈수록, 시간이 지날수록 '정말 이 일을 하면서 행복하구나!' '갈수록 잘하고 있어! 너무 만족해!' 이런 생각을 하게 되길 바랐는데 현실 속 난 언제부터인가 '도대체 연기의 답은 어딘가'에 물음을 가지며 힘든 시간을 보냈다. 중년이 되면서 점점 더 힘들고 내면에 막막함이 있었다. 자신감도 많이 잃었다. 그때쯤 '우아한 친구들'이 찾아왔고 송현욱 감독님을 만났다. 이 작품을 하면서 나도 모르게 조금은 희망이 생길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다. 행복한 시간이 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기대와 믿음을 줬다. 근데 정말 촬영하는 6개월 동안 너무 행복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송현욱 감독은 "송윤아 씨가 '부부의 세계' 첫 방송을 보고 와서 '너무 재밌다'고 하면서 끝까지 시청하더라. 우리 드라마가 더 재밌을 거라고 했는데.(웃음) 송윤아 배우를 비롯해 다른 배우들과 함께해 너무 좋았다. 행복했다"고 화답해 훈훈했던 현장 분위기를 짐작케 했다.   
     
    '우아한 친구들'은 갑작스러운 친구의 죽음으로 평화로운 일상에 균열이 생긴 20년 지기 친구들과 그 부부들의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극이다. 오늘(10일) 오후 10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