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샛별이’ 음문석, 코믹 하드캐리 열연

    ‘편의점 샛별이’ 음문석, 코믹 하드캐리 열연

    [일간스포츠] 입력 2020.07.12 20:45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SBS 금토극 '편의점 샛별이'에서 열연 중인 음문석.

    SBS 금토극 '편의점 샛별이'에서 열연 중인 음문석.

    배우 음문석이 고강도 코믹 연기로 안방극장에 큰 웃음을 선사했다.
     
    지난 10, 11일 방송된 SBS 금토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에서는 고진감래의 표본 달식(음문석)의 이야기가 펼쳐졌다. 앞서 달식은 짜릿한 마감의 기분을 만끽하고자 오락실 펌프 위를 날아다니며 행복한 한때를 보냈다.
     
    이 가운데 웹툰 업로드와 동시 애정을 표해주는 팬의 댓글을 확인한 달식은 기분 좋은 하루를 시작했다. 대현(지창욱)의 편의점 폐기 상품들을 얻어먹으며 소소한 행복을 만끽하는 등 흡족한 모습을 보여줬다.
     
    뿐만 아니라 달식은 샛별(김유정)의 빈자리를 언급하며 남다른 ‘작가의 촉’으로 드라마 한편을 완성했다.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한 자세로 치정 문제라 칭하며 실감 나는 연기를 펼치는 달식의 면면이 극의 몰입을 높였다.
     
    그런가 하면 연주(한선화)에게 대현의 집 위치를 본인만의 스타일로 알려주는 것은 물론 편의점 안에서 자고 있는 대현의 모습에 기겁하는 달식의 상황은 재미를 더욱 배가시켰다.
     
    이렇듯 음문석은 코믹과 진지를 자연스럽게 오가는 연기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매회 발산 중이다. 캐릭터 소화력과 함께 친근감 넘치는 연기가 드라마의 감칠맛을 더하고 있다.
     
    한편, 음문석이 출연하는 SBS 금토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는 매주 금, 토 저녁 10시에 방송된다.
    김연지 기자 kim.yeonji@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