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배태랑' 정형돈→김호중, 다이어트 중간점검 결과 공개

    '위대한 배태랑' 정형돈→김호중, 다이어트 중간점검 결과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20.07.13 14:54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위대한 배태랑'

    '위대한 배태랑'

    '위대한 배태랑'

    '위대한 배태랑'

    '위대한 배태랑' 멤버들의 다이어트 중간점검 결과가 공개된다.  

     
    오늘(13일) 오후 11시에 방송될 JTBC '위대한 배태랑'에는 12주 동안 다이어트를 진행하게 된 멤버들이 인바디 기계 앞에 선다.  
     
    그간 '아바타 사연'으로 단체운동을, 촬영이 없는 날에는 일상에서 각자의 방법으로 건강한 다이어트를 이어왔다. 정호영은 전담 트레이너에게 주기적으로 PT와 복싱코치를 받았다. 정형돈은 테니스 운동과 함께 그동안 먹었던 고칼로리 패스트푸드에서 벗어나 가벼운 식단으로 바꾸는 노력을 기울였다.  
     
    맏형 김용만은 무에타이와 자기 나름대로의 식단조절 방법으로, 안정환은 매일 아내가 싸준 샐러드 도시락으로 식단관리를 하고 운동장을 돌고 사이클을 타며 운동을 병행했다. 막내 김호중은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틈틈이 운동을 병행하며 군것질을 줄여갔다. 그 결과에 관심이 쏠린다.
     
    이날 제작진 앞으로 제보영상이 하나 날아온다. 배태랑 멤버 중 한 명이 촬영장 밖에서 식욕을 참지 못하고 마음껏 음식을 먹었다는 사실이 폭로된 것. 제보의 주인공은 "얼마 먹지 않았다"라고 주장했으나 다량의 탄수화물과 후식으로 과일을 야무지게 챙겨먹는 모습이 공개되자 얼굴을 들지 못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