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미 ”남편 개코, 긴급 수술..평범한 일상의 소중함 깨달아”

    김수미 ”남편 개코, 긴급 수술..평범한 일상의 소중함 깨달아”

    [일간스포츠] 입력 2020.07.29 11:24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인플루언서 김수미 씨가 남편이자 그룹 다이나믹듀오 멤버 개코의 수술 소식을 전하며 평범한 일상의 소중함을 전했다.

    김수미 씨는 29일 새벽 인스타그램에 문자 메시지를 캡처한 사진을 게재했다.

    김수미 씨는 "수술이 끝나고 하얗게 질린 얼굴로 실려 나오는 남편을 보며 그냥 평범한 일상이 얼마나 감사한 건지 새삼 깨달았어요. 다들 다치지않게 항상 조심하시고 건강 잘 챙기시길 바라요. 개코의 쾌유도 함께 빌어주세요"라고 글을 적었다.

    한편 김수미씨는 개코와 지난 2011년 5월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최주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