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미 ”최애 아들? 장동민”···탁재훈 ”나랑 나와놓고” 투덜 (아는 형님)

    김수미 ”최애 아들? 장동민”···탁재훈 ”나랑 나와놓고” 투덜 (아는 형님)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01 21:5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아는 형님' 김수미가 가장 아끼는 방송계 아들로 개그맨 장동민을 꼽았다.  
     
    8월 1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김수미-탁재훈이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김희철은 "친아들 제외한 방송계 아들 중 가장 예쁜 사람이 누구냐"고 물었다. 김수미는 지척에 있는 탁재훈, 이상민이 아닌 장동민을 택했다. 이에 탁재훈은 "뭐야 나랑 같이 나와놓고"라며 투덜대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미와 장동민은 '최고의 한방'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수미네 반찬' 등의 예능 프로그램에서 오랜 시간 호흡을 맞췄다. 김수미는 "너무 오래 같은 프로그램을 하면서 모든 걸 알게 되다 보니 더 걱정되고 사랑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이상민에 대해선 "너무 강해서 누군가의 조언이 필요 없다. 혼자서도 잘한다"고 전했다. 이를 들은 이상민은 "김수미, 탁재훈, 장동민과 '최고의 한방'을 할 때 김수미의 예쁨을 받고 싶어서 열심히 움직였다. 그런데 탁재훈은 단 한 번의 포인트를 알고 장동민은 피해야 할 순간을 알더라"라며 김수미의 관심을 받지 못했다고 토로했다. 이에 김수미는 "이상민은 어렵다"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