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친구들' 송윤아, 애절한 감정 가득 담은 내면 연기

    '우아한 친구들' 송윤아, 애절한 감정 가득 담은 내면 연기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03 12:39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우아한 친구들' 송윤아

    '우아한 친구들' 송윤아

    '우아한 친구들' 송윤아가 애절한 감정이 가득 담긴 내면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배우 송윤아는 현재 방영 중인 JTBC 금토극 '우아한 친구들'에서 그 자체가 하나의 장르로 존재하며 열연 중이다.
     
    지난 방송에서 송윤아(남정해)는 송두리째 흔들렸던 일상을 가까스로 바로잡는 것도 잠시, 백해숙(한다감)의 본격적인 등장으로 또 다른 시련을 맞닥트렸다. 계속해서 배수빈(정재훈)과 엮이며 견고한 듯 보였던 유준상(안궁철)과의 사이에 더 큰 지각변동을 겪을 것을 예고했다.
     
    송윤아는 회를 거듭할수록 늪처럼 빠져드는 남정해의 위기와 겹겹이 쌓여가는 사건들 사이에서 자신의 페이스를 잃지 않고 연기를 펼치는 중이다. 냉철하고 현명한 정신과 의사의 모습, 살인 사건의 한 가운데 놓인 주인공의 서스펜스, 남편과의 균열을 겪는 아내의 실감나는 갈등과 과거의 가족사로 인한 울분을 간직한 내면까지 촘촘하게 수놓고 있다.  
     
    특히 송윤아는 완벽한 줄만 알았던 남정해가 지닌 과거의 상처, 자신의 부모와는 달리 완벽한 가정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인물의 복잡다단한 내면을 밀도 있게 그려내며 캐릭터를 구축했다. 지난 방송에는 죽은 어머니의 기일을 보내는 남정해의 애절함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엄마를 향한 절절함을 '야상곡'에 담아 부르며 애절한 심경을 표현한 것. "엄마가 너무 보고싶다"고 오열하는 모습은 심금을 울렸다.  
     
    송윤아가 활약 중인 '우아한 친구들'은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만날 수 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