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다해, 본인사칭 메신저피싱에 분노..”너무 화가 난다”

    배다해, 본인사칭 메신저피싱에 분노..”너무 화가 난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03 14:3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가수 겸 뮤지컬배우 배다해가 본인을 사칭한 메신저 피싱에 분노했다.

    배다해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신을 사칭한 피싱범과 모친이 주고받은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피싱범은 배다해 어머니에게 "뭐 하나 부탁해도 돼? 잔고 여유되면 나 대신 먼저 지인 계좌로 600만원 송금해 줄 수 있어?"라며 "급히 넣어줘야 될 돈인데 핸드폰 고장나서 계좌이체 못해주고 있어"라고 요청했다.

    배다해는 "아버지가 바로 입금하셨는데 다행히 차단된 계좌였다. 제 이름이어서 의심의 여지없이 바로 계좌이체 하셨다는데 그대로 다행이긴 하지만 주변 지인들과 서로 돈 보낼 땐 꼭 육성확인하고 보내시는 걸로. 모두 조심하라"고 당부했다.

    이어 배다해는 "너무 화가 난다"며 분노를 표시하기도 했다.

    최주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