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 대전 브리핑] '전완부 염증' 구창모, 1군 복귀까지 시간 더 필요

    [IS 대전 브리핑] '전완부 염증' 구창모, 1군 복귀까지 시간 더 필요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04 17:34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2020프로야구 KBO 리그 LG 트윈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가 12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1회초가 끝나고 심판이 우천으로 경기를 중단시키자 마운드에 올랐던 NC선발 구창모가 심판를 바라보고 있다.  잠실=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20.07.12/

    2020프로야구 KBO 리그 LG 트윈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가 12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1회초가 끝나고 심판이 우천으로 경기를 중단시키자 마운드에 올랐던 NC선발 구창모가 심판를 바라보고 있다. 잠실=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20.07.12/

     
    NC 왼손 에이스 구창모(23)의 1군 복귀까진 시간이 더 필요할 전망이다.
     
    이동욱 NC 감독은 4일 대전 한화전에 앞서 구창모에 대해 "상황을 지켜봐야 한다. 10일 만에는 들어오지 못할 거다. 조금 더 걸릴 거로 생각하고 있다"고 했다.
     
    구창모는 지난달 27일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9승 무패 평균자책점 1.55로 흠 잡을 곳 없는 성적을 기록했지만 이닝(87이닝) 소화가 많았다. 처음엔 휴식 차원의 결정이었지만 이후 팔 쪽에 불편함을 느껴 병원 검진을 받았다.
     
    구단 관계자는 "왼팔 전완부(팔에서 팔꿈치와 손목 사이의 부분) 염증인데 상황이 심각한 건 아니다"고 했다. 구창모는 현재 부상자명단(IL)에 올라있는 상태다.
     
    한편 NC는 이날 경기에 앞서 주전 2루수 박민우를 1군 엔트리에서 제외했다. 햄스트링 상태가 좋지 않다. 이동욱 감독은 "차도를 지켜봐야 할 것 같다. (언제 복귀가 가능한지) 날짜를 말씀드리기 어렵다"고 했다.
      
    대전=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