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민아·김우빈, 집중호우 피해 복구 위해 1억원 기부[공식]

    신민아·김우빈, 집중호우 피해 복구 위해 1억원 기부[공식]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05 10:5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신민아 김우빈

    신민아 김우빈

    신민아·김우빈 커플이 또 '통 큰' 기부를 결정했다.

     
    두 사람 소속사 AM엔터테인먼트는 5일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전국의 많은 분들에게 작은 위로와 보탬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각각 5000만원을 사랑의 열매 측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 커플의 선행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신민아는 2009년부터 독거노인 난방비 지원·화상 환자 치료·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공부방 선생님 지원 사업 등 사회 각 분야에 어려운 이웃들을 꾸준히 살피며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 있다. 김우빈 또한 2014년부터 저소득 청소년 지원·소아암 어린이들을 위한 지원 등 소외된 계층을 위해 조용히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올 초 코로나19 여파에 두 사람 모두 코로나 확산 방지에 노력하는 의료진과 취약 계층 예방을 위해 기부에 앞장서는 모습으로 선한 영향력을 행사, 각각 1억원을 기부해 많은 이들에게 귀감이 됐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