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이영은 ”술 로망 있었으나 남편은 안 좋아해…”

    '동상이몽2' 이영은 ”술 로망 있었으나 남편은 안 좋아해…”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07 14:5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이영은

    이영은

    배우 이영은이 남편과 '동상이몽'으로 술을 꼽았다.

     
    '일일극 요정' 이영은은 10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 스페셜 MC로 출연, 결혼 생활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남편과 '동상이몽'으로 술을 꼽은 이영은은 남편과 김치찌개에 소주 한잔하는 것에 대한 로망이 있다고 밝히며 "같이 맥주를 마시자고 해서 마시면 본인은 언제나 한두 모금 먹고 남긴다. 그러면 그걸 다음날 먹겠다고 냉장고에 넣어둔다. 술을 전혀 안 좋아하는 사람"이라며 아쉬워했다. 이를 듣던 송창의는 "우리 부부랑 반대다. 나는 마시고 싶어 하는데 와이프가 술을 못한다. (술을 마시며) 조곤조곤 서로 얘기도 좀 하고 싶은데"라고 했다. 이영은은 "늘 보면 나만 마시고 있다"며 격하게 공감했다.
     
    그런가 하면 이날 '김구라가 이상형이었다'고 해 MC들을 놀라게 했다. 이영은은 과거 김구라와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했을 당시를 떠올리며 "너무 듬직했다. '츤데레'이지 않냐. 뭐라고 하는 듯하면서도 잘 챙겨주고 그런 모습이 좋았다"며 남편에 대해서는 "이상형과 조금 다른 사람으로 자상한 편이다"고 말했다. 그러나 '김재우 같은 스타일이냐'는 질문에는 "완전 스윗하지는 않다"고 답했다. 김재우는 "'세미 사랑꾼'인가 보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은 10일 오후 11시 10분.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