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웅, '아는 형님' 3번째 출연..엄정화에 ”나만 믿으면 돼”

    박성웅, '아는 형님' 3번째 출연..엄정화에 ”나만 믿으면 돼”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07 15:4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아는 형님'

    '아는 형님'

     
     
     
    배우 박성웅이 ‘아는 형님’에 세 번이나 출연 한 소감을 전했다.
     
    8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 영화 ‘오케이 마담’의 주연 배우인 엄정화, 박성웅, 이상윤, 이선빈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믿고 보는 배우’ 네 사람이 영화 촬영 뒷이야기를 방송 최초로 전하며 풍성한 웃음을 선사한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박성웅은 "'아는 형님'이 재밌어서 세 번째 출연했다"라며 반가운 인사를 전했다. 이를 들은 엄정화는 "배우들이 '아는 형님' 출연을 고민 하자, 박성웅이 '나만 믿으면 된다'라며 우리를 끌고 왔다"라고 밝혔다. 형님들 역시 "이제는 박성웅이 가족 같다"라며 흐뭇한 마음을 숨기지 않았다.
     
    이날 박성웅은 '아는 형님' 경험자답게 녹화 내내 대활약을 펼치며 큰 웃음을 자아냈다. 박성웅은 엄정화의 ‘페스티벌’ 노래 가사를 악역 톤으로 소화해 악역계의 레전드 배우임을 입증했다. 또한 액션 스쿨 1기생답게 이수근과 '꿀잼 액션' 연기로 호흡을 맞추기도 했다.
     
    또한 이상윤과 이선빈 역시 수준급(?) 댄스로 박성웅에 지지 않는 예능감을 뽐내며 형님학교를 뒤집어놓았다는 후문.
     
    강렬한 예능감으로 교실을 평정한 엄정화, 박성웅, 이상윤, 이선빈의 활약상은 8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