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도 화끈하게♨” 박미선·김성은·권진영, 또 뭉쳤다

    ”올해도 화끈하게♨” 박미선·김성은·권진영, 또 뭉쳤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07 17:33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여탕SHOW

    여탕SHOW

    박미선·김성은·권진영이 시원하고 화끈한 웃음으로 부산을 뜨겁게 달군다.

     
    21일부터 30일까지 열흘간 부산에서 열리는 8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하 부코페)에서는 데뷔 연차 합이 86년에 빛나는 명불허전 박미선·김성은·권진영이 '19금' 토크 콘서트를 펼친다고 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세 사람이 꾸미는 '여탕SHOW'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육아와 살림에 지친 엄마들의 스트레스를 속 시원하게 날려준다. 가식 없이 모든 것을 다 보여주는 과감한 개그 토크 콘서트를 펼친다고 해 벌써부터 후끈 달아오르게 만드는 중이다.
     
    박미선은 "코로나19로 인해 공연들이 취소되거나 연기되는 상황 속 무대에 오르는 것만으로도 기쁘다. '여탕SHOW'는 여자들의 이야기에서 더 나아가 사람 사는 이야기들을 무대와 관객이 함께 나눈다. 같이 웃고 우는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다"라며 기대감에 불을 지폈고 김성은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부코페'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  '여탕SHOW'는 우리네 살아가는 이야기들을 웃음으로 승화시키면서 배우와 관객이 같이 만들어 가는 공연이다"며 현실 공감을 통한 웃음을 예고했다. 권진영은 "요즘 공연이 취소되는 상황에서 공연을 할 수 있게 돼 설렌다. '여탕SHOW'에 오면 지치고 힘든 마음, 웃음 사우나로 개운해질 것이다"며 남다른 자부심을 드러냈다.
     
    세 여자의 아찔하고 화끈한 개그 힐링 타임 '여탕SHOW'는 29일과 30일, 양일간 만나볼 수 있으며 티켓은 예매 사이트 인터파크에서 구매 가능하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