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이세영 ”유튜브 채널 운영하며 수입 3배 늘어”

    '비스' 이세영 ”유튜브 채널 운영하며 수입 3배 늘어”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11 21:29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비디오스타'

    '비디오스타'

     '비디오스타' 이세영이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며 수입이 3배 늘었다고 귀띔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방송인 팽현숙, 최송현, 박은영, 이세영, 혜림이 출연한 '암쏘핫. 너를 만나 역주행하고'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이세영은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면서 방송 활동할 때보다 수입이 3배 정도 늘었다. 유튜브 활동으로 인해 광고 촬영까지 했다. 수입은 남자친구와 정확하게 반이다. 반으로 나누다 보니 싸울 일이 없다"고 설명했다.  
     
    박은영은 남편과 각자 생활비를 내놓고 생활하는 대신 서로의 수입은 잘 모른다고 했다. 혜림은 남편 신민철이 담당하기로 했다고 했고, 최송현은 출연료는 물론 상세 스케줄까지 남자친구와 공유하고 있는 대신 남자친구와 함께 하고 있는 사업의 경우 자신이 직접 관리하고 있다고 했다.  
     
    한편 팽현숙은 남편 최양락이 자신과 사는 이유는 잘 먹고살기 위함이라고 했다. 총각 시절 변변한 찬도 없이 밥을 먹기 일쑤라 영양실조까지 걸렸던 터. "식사만큼은 정성스럽게 차려주겠다고 다짐했다"고 전하며 남다른 남편 사랑을 드러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