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 ”'아는형님' 출연 후, 사람들이 '팬티 잘봤다' 인사”

    카이 ”'아는형님' 출연 후, 사람들이 '팬티 잘봤다' 인사”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28 14:15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아는 형님'과 찰떡궁합을 자랑하는 카이다. 
     
    29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글로벌 프로젝트 그룹 슈퍼엠의 태민, 백현, 카이, 태용, 마크, 루카스, 텐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국내 첫 예능 출연인 멤버들이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색다른 예능감을 보여준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슈퍼엠은 활동 당시 있었던 재미있는 에피소드와 한정판 퍼포먼스로 형님학교를 단번에 사로잡았다.
     
    또한 카이는 형님 학교 지난 출연 당시 화제가 됐던 게임 장면을 언급하며 “게임 중 말했던 ‘팬티 안의 두 글자’ 에피소드 이후, 예능에 대한 생각이 바뀌었다”고 고백했다. 
     
    당시 카이는 '고요 속의 외침' 게임 도중, 멤버 백현의 말을 '팬티 안에 두 글자'로 잘못 알아들었던 것. 카이는 "방송 이후 사람들이 '팬티 잘 봤어요'라고 말한다"라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또한 지난 번 출연이 어떤 나비효과를 불러왔는지 귀띔하기도 했다. 
     
    이번 녹화에서도 카이는 촬영 내내 장난기 가득한 예능돌의 모습으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