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콜센타' 톱6, 진짜 친구와 환상의 듀엣

    '사랑의 콜센타' 톱6, 진짜 친구와 환상의 듀엣

    [일간스포츠] 입력 2020.09.02 15:01 수정 2020.09.02 15:0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사랑의 콜센타

    사랑의 콜센타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영탁-이찬원-정동원-장민호-김희재가 서로에 대해 속속들이 다 꿰뚫고 있는 진짜 친구를 처음으로 공개한다.
     
    3일 방송될 23회에서는 TOP6가 각자의 찐친과 한 팀을 이뤄 듀엣곡을 선곡, 노래방 점수 대결을 펼치며 최종 우승팀을 가린다. 영탁의 고향 동생인 배우 박기웅, 장민호와 오랜 친분을 가진 미모의 여사친, 김희재의 이모인 25년 차 베테랑 가수 서지오 등 의외의 친분부터 나이를 초월한 친구들까지 전격 등장해 전율 돋는 우정의 무대를 선사한다. 
     
    무엇보다 임영웅은 자신의 친구를 “저보다 노래를 더 잘하는 친구”라며 “노래를 너무 잘해서 짜증이 날 정도”라고 소개해 스튜디오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두 사람은 폭발적인 고음과 환상적인 하모니가 돋보이는 레전드 무대를 펼쳐 소름을 자아냈다. 이에 TOP6는 “이 친구가 ‘미스터트롯’에 나왔으면 ‘진’의 자리는 모르는 것”이라고 한목소리로 극찬을 쏟아냈다. 과연 임영웅과 찐친은 어떤 레전드 무대를 만들어냈을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김희재는 이모 서지오와 13년 만에 처음으로 한 무대에 올라 감동을 안겼다. 서지오는 25년 차 베테랑 가수임에도 불구, ‘사랑의 콜센타’ 첫 무대를 앞두고 “무대에 많이 서봤는데 너무 긴장된다”라며 긴장감 가득한 모습을 보였던 터. 그러나 막상 무대에 올라서자 맨발 투혼마저도 불사하며 승리를 향한 강한 의지를 드러내 스튜디오를 들썩였다.
     
    제작진은 “TOP6의 과거부터 현재까지 시시콜콜하게 모든 것을 알고 있는 진짜 친구들이 스튜디오에 찾아와 매 순간 웃음과 감동이 터져 나왔다”며 “TOP6와 찐친들의 흥미로운 우정 이야기부터 역대급 무대까지 숨 가쁘게 펼쳐질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