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번 승강장 사랑 도착”…'베이비티스' 10월22일 개봉

    ”4번 승강장 사랑 도착”…'베이비티스' 10월22일 개봉

    [일간스포츠] 입력 2020.09.09 09:01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슬프고도 아름다운 드라마다.  
     
    미국 대표 영화 매체 인디와이어가 선정한 2020년 최고의 영화이자 버라이어티가 선정한 주목할 만한 감독, 베니스국제영화제 2관왕까지 전 세계를 놀라게 한 섬광 같은 데뷔작 '베이비티스'가 10월 22일 개봉 확정 소식과 함께 메인 포스터,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베이비티스'는 무료하고 권태로운 삶의 한가운데 뛰어든 독특한 소년 모지스로 인해 처음으로 강렬한 생의 감각을 느끼게 된 소녀 밀라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킬링 이브' 시즌 3 에피소드를 연출한 섀넌 머피 감독의 장편 데뷔작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홀로 앉아있는 주인공 소녀 ‘밀라’가 내뿜는 독보적인 존재감이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는다. 희미한 미소를 지은 채 하늘을 바라보고 있는 밀라와 그 위의 ‘어느 날, 네가 내 세계로 뛰어들었다’라는 카피는 우연히 마주친 어떤 소년으로 인해 처음으로 사랑을 감각하게 되는 소녀 밀라의 이야기로 궁금증을 자극한다. 
     
    또한 유치를 의미하는 제목 '베이비티스'는 ‘찬란하게 빛나는’이라는 태그와 이어지며 달콤쌉싸름한 성장 영화의 새로운 클래스를 보여줄 것을 예고, 블루, 오렌지, 핑크 등 강렬하면서도 몽환적인 색감 역시 영감을 불어넣을 감각적인 작품의 탄생을 알리며 기대를 높인다.
     
    티저 예고편은 산뜻한 음악과 스타일리시한 영상미로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끌어올린다. 등굣길, 지하철역에서 만난 밀라와 모지스의 강렬한 첫 만남부터 서서히 가까워지는 모습까지 담아낸 티저 예고편은 감각적이면서도 풋풋하고 사랑스러운 무드로 눈과 귀를 호강시킨다. 
     
    특히 오프닝부터 귀를 사로잡는 음악과 다채로운 빛과 색을 활용한 영상미는 물론이고 ‘빌어먹을 삶의 한가운데 밀라와 모지스가 만난 날 4번 승강장으로 사랑이 도착했다’라는 카피와 ‘사랑이 나를 발견했다’는 카피는 처음으로 마주한 사랑으로 인해 생애 처음으로 넘치는 생명력을 느끼게 된 두 사람을 비추며 '베이비티스'가 선사할 아름답고 깊은 여운을 예고한다.  
     
    감각적인 팔레트 무비의 탄생을 알린 '베이비티스'는 10월 22일 정식 개봉한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