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러셀, 옆구리 사구로 교체…병원 이동

    키움 러셀, 옆구리 사구로 교체…병원 이동

    [일간스포츠] 입력 2020.09.16 20:4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2020프로야구 KBO리그 키움히어로즈와 롯데자이언츠의 경기가 16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5회말 2사 3루 러셀이 스트레일리의 공에 가슴부위를 맞고 괴로워하고 있다. 고척=김민규 기자

    2020프로야구 KBO리그 키움히어로즈와 롯데자이언츠의 경기가 16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5회말 2사 3루 러셀이 스트레일리의 공에 가슴부위를 맞고 괴로워하고 있다. 고척=김민규 기자

    키움의 외국인 타자 에디슨 러셀(26)이 옆구리에 공을 맞아 교체됐다.  

     
    16일 고척 롯데전에 4번 타자·2루수로 선발 출전한 러셀은 팀이 1-0으로 앞선 5회 말 세 번째 타석에서 롯데 선발 투수 댄 스트레일리의 직구에 옆구리를 맞았다.  
     
    한동안 고통스러운 표정을 보인 러셀은 5회 말 종료 후 병원으로 이동해 X-ray 촬영 등 검진을 받을 예정이다.  
     
    러셀은 이날 세 번째 타석까지 40경기에 출전해 타율 0.284 1홈런 22타점을 기록했다.  
     
    고척=이형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