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란 ”연달아 생방2개 클리어, 하얗게 불태웠다” 폭소

    장영란 ”연달아 생방2개 클리어, 하얗게 불태웠다” 폭소

    [일간스포츠] 입력 2020.09.18 12:5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방송인 장영란이 연달아 생방송을 2개 했다며 넋이 나간듯한 표정을 코믹하게 연출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영란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연달아 생방2개 클리어"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장영란은 그야말로 넋이 나간듯 엽기적인 표정을 짓고 있다. 장영란은 "하얗게 불태웠네요"라며 "잠시 멍 때리기, 충전 중"이라고 적었다.

    이어 장영란은 "충천은 울 비글남매 뽀뽀가 최고인데 밖에 나오면 집 새각, 아이들 걱정"이라며 "힘들어도 이렇게 일할 수 있음에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장영란은 한의사 한창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최주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