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기 전에 먹는 거예요” '나혼자산다' 김민경의 '먹언'

    ”녹기 전에 먹는 거예요” '나혼자산다' 김민경의 '먹언'

    [일간스포츠] 입력 2020.09.19 10:2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나 혼자 산다'

    '나 혼자 산다'

     
     
    개그우먼 김민경이 박세리와 함께한 집들이를 공개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김민경이 웃음 멈출 새 없는 유쾌함으로 금요일 밤을 뜨겁게 물들였다. 특히 강남으로 이사한 심플한 새 집을 공개, 박세리를 집에 초대해 환상의 케미를 선보였다.  
     
    이날 김민경은 지난 방송에서 보여줬던 침대 요정과는 거리가 먼 모습을 보였다. 김민경이 분주히 준비한 것은 몇 박스의 과자 꾸러미와 팬트리. 새로운 곳으로 이사해 슈퍼 뷰를 잃은 대신 집 안에 슈퍼를 차리기로 한 남다른 발상은 시청자들의 폭소를 유발했다.  
     
    김민경은 어김없이 ‘먹요정’의 모멘트 뽐내기를 잊지 않았다. 고기 굽기에 앞서 생고추냉이까지 본격적으로 구비한 그녀는 식감을 위해 차돌박이를 두껍게 썰어 준비해놓는가 하면, 신메뉴 차돌 육전 버거를 탄생시키며 모두의 감탄을 불러일으켰다.  
     
    뿐만 아니라 아이스크림이 녹을까 걱정하는 박세리에 “녹기 전에 먹는 거예요”라며 태연하게 말하거나 두껍게 자른 차돌박이 한 점을 자르지 않고 한 입에 넣으며 "잘라서 나온 걸 또 자르는 건 예의가 아니다"라고 '먹언'을 남겨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