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 35세 생일 맞아 팬 기부…8년째 동참

    유아인 35세 생일 맞아 팬 기부…8년째 동참

    [일간스포츠] 입력 2020.10.08 09:03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배우 유아인이 21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영화 '소리도 없이'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소감을 말하고 있다. 영화 '소리도 없이'는 유괴된 아이를 의도치 않게 맡게 된 두 남자가 그 아이로 인해 예상치 못한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10월 개봉 예정이다. (사진제공 :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배우 유아인이 21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영화 '소리도 없이'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소감을 말하고 있다. 영화 '소리도 없이'는 유괴된 아이를 의도치 않게 맡게 된 두 남자가 그 아이로 인해 예상치 못한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10월 개봉 예정이다. (사진제공 :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유아인 팬카페 ‘아이니스(AINESE)’가 유아인 생일을 기념한 선행을 실천했다.
     
    아이니스는 지난 6일 유아인의 생일을 맞아 약 700만 원을 아름다운재단에 기부했다. 기부금은 아름다운재단 대학생 교육비 지원사업을 통해 보육 시설을 퇴소한 보호종료아동의 자립을 지원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아이니스의 나눔은 2013년부터 8년째 꾸준히 이어져 어느새 누적 기부금 5천여만 원을 바라보고 있다. 일본회원들도 유아인의 35번째 생일을 기념한다는 의미로 350만 원을 기부했다. 일본팬들은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이지만 유아인 배우가 있어 활력을 얻을 수 있었다”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한국 팬들과 의미 있는 나눔에 함께 할 수 있어서 기쁘다”고 전해왔다.
     
     유아인은 지난 2012년 아름다운재단 ‘나는 아이들의 불평등한 식판에 반대합니다’ 캠페인에 7천700만 원을 기부했고, 2015년에는 직접 론칭한 의류브랜드 ‘뉴키즈 노앙’의 수익금 1억 원을 기부해 ‘뉴키즈유아인기금’을 만들었다. 이에 팬들도 2014년 이래로 매년 생일 기념 기부로 스타의 나눔에 뜻을 함께 하고 있다. 아이니스 측은 “스타와 팬이 뜻 깊은 나눔에 함께 하며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는 좋은 사례로 남고 싶다”고 기부 소감을 밝혔다.  
     
    아름다운재단은 기부자·활동가·아름다운 시민이 함께 하는 공익재단이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