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 살고 볼일' 황광희, 시니어 스타로 박명수 강추? 리얼 섭외 시도...

    '오래 살고 볼일' 황광희, 시니어 스타로 박명수 강추? 리얼 섭외 시도...

    [일간스포츠] 입력 2020.10.09 10:15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박명수, 한혜진 어머니, 홍현희 시어머니, 정준호 지인, 시니어 모델 도전?”
     
    MBN 신규 예능 ‘오래 살고 볼일-어쩌다 모델’(이하 ‘오래 살고 볼일’)이 18일(일) 오후 6시 첫 방송을 확정지은 가운데, 4명의 MC가 전면에 나선 티저 영상이 8일 공개됐다.
     
    ‘오래 살고 볼일’의 MC 한혜진, 정준호, 홍현희, 황광희가 저마다 생각하는 ‘시니어 모델’의 기준을 밝히는 동시에, 가족과 지인들에게도 모델 도전을 강추해 ‘꿀잼’을 선사하는 것.
     
    이번 영상에서 글로벌 톱모델 한혜진은 “왜 모델은 어리고 완벽해야 하나?”라고 반문하고, 홍현희는 “이런 조건들은 없어져야 한다. 시대가 바뀌었다”며 열변을 토한다. 정준호는 “요즘은 자기 개성 시대”라고 강조하고, 황광희는 “키나 몸무게, 이런 것 필요 없고 당당함과 자신감이 중요하다”라고 외치다, 갑자기 “(박)명수 형?”이라며 즉석 전화 섭외를 시도한다.
     
    나아가 한혜진은 모델 DNA가 흐르는 본인의 어머니를, 홍현희는 175cm의 키를 자랑하는 시어머니를 추천해 깨알웃음을 선사한다. 정준호 역시 “제 휴대전화에 7천명이 넘는 사람들이 저장돼 있는데 이 중 60~70%가 시니어급”이라고 귀띔해, 이번 프로그램에 본인의 인맥을 동원했을지 여부에 관심이 쏠린다.
     
    한편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시니어 스타일 아이콘’을 찾는 국내 최초 시니어 모델 오디션인 MBN ‘오래 살고 볼일-어쩌다 모델’은 총 2089명의 지원자 중, 최종 54인을 선발해 첫 회에서 그 화려한 라인업을 공개한다. 첫 회는 오는 18일(일) 오후 6시 MBN에서 전파를 탄다.
     
    최주원 기자, 사진 제공=M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