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스오피스IS] 진정성 통한 '담보' 15일연속 1위 '130만 돌파'

    [박스오피스IS] 진정성 통한 '담보' 15일연속 1위 '130만 돌파'

    [일간스포츠] 입력 2020.10.15 08:39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진정성으로 관객을 사로잡은 진정한 힐링 무비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담보(강대규 감독)'는 14일 2만4372명을 끌어모아 누적관객수 131만5502명을 기록했다. 박스오피스 순위는 15일 연속 전체 1위를 지켰다. 
     
    이로써 지난 달 29일 개봉한 '담보'는 개봉 첫 날을 제외한 30일부터 15일 내내 붙박이 1위로 흥행작의 위엄을 뽐냈고, 16일만에 누적관객수 130만 명 돌파라는 의미있는 기록도 세웠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코로나19) 여파로 가용좌석을 50%로 축소하는 등 극장 운영 정상화가 다소 힘든 상황에서 일궈낸결과라 더욱 남다르다. 
     
    추석 시즌을 겨냥하고 개봉한 '담보'는 명절 연휴는 물론, 이어진 한글날까지 독보적인 흥행력을 자랑하며 얼어 붙었던 극장가에 다시금 활기를 불어 넣었다. 
     
    손익분기점 170만 명을 넘기기엔 다소 역부족한 수치에 100만 돌파만으로 기뻐해야 하는 분위기가 아쉽기는 하지만, '담보'는 할 수 있는 최선의 레이스로 유종의 미를 거둘 전망이다. 
     
    '담보'는 인정사정 없는 사채업자 두석과 그의 후배 종배가 떼인 돈을 받으러 갔다가 얼떨결에 9살 승이를 담보로 맡아 키우게 되면서 벌어지는 작품이다. 성동일·김희원 콤비의 활약과 하지원·박소이의 2인1역 호연이 빛났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