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 살고 볼일' 나태주, 런웨이 깜짝 난입? ”부모님 대신 키워주신 고모...”

    '오래 살고 볼일' 나태주, 런웨이 깜짝 난입? ”부모님 대신 키워주신 고모...”

    [일간스포츠] 입력 2020.10.18 14:43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뭐야, 누가 무대에 난입했어?”

    ‘태권트롯’ 나태주가 MBN ‘오래 살고 볼일-어쩌다 모델’ 예선에 깜짝 등장해, ‘역대급 듀엣 무대’를 선보인다.

    나태주는 18일 첫 방송하는 MBN ‘오래 살고 볼일-어쩌다 모델’(이하 ‘오래 살고 볼일’)에 출연해, MC 및 멘토 군단 모두를 놀라게 만든다. 한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을 통해 ‘태권트롯’ 장르를 개척한 그가 ‘오래 살고 볼일’에 도전한 고모 나승심 씨를 응원하기 위해 서프라이즈 이벤트를 준비한 것.

    이날 방송에서 나승심 씨는 청순가련한 느낌의 실루엣으로 등장한 후, ‘인간 미러볼’을 연상케하는 반짝이 의상으로 ‘반전 매력’를 발산한다. 범상치 않은 비주얼에 압도된 MC들이 직업을 묻자, 나승심 씨는 “노래 봉사를 다닌다”며 즉석에서 라이브 무대를 꾸민다.

    특히 나승심 씨의 ‘나무꾼’ 무대가 시작되자마자, 누군가가 무대 끝에 자리하는데 한혜진과 홍현희가 이 인물의 정체를 추리하기도 전에 나태주가 바람 같은 속도로 나타나 모두를 경악케 한다. ‘공중회전 퍼포먼스’로 등장한 그는 고모 나승심 씨와 ‘나무꾼’ 듀엣 무대를 선사하며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달군다.

    제작진은 “철저한 보안 속에 이벤트가 진행되면서, 나태주의 깜짝 등장을 ‘직관’한 한혜진-홍현희-황광희가 놀라움에 말을 잇지 못할 정도였다”며 “어린 시절 부모님을 대신해 자신을 키워주신 고모를 위해 나태주가 흔쾌히 예선장에 달려와 무대를 함께 했다. 웃음과 감동이 가득했던 나승심 씨의 예선 현장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MBN ‘오래 살고 볼일’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시니어 스타일 아이콘’을 찾는 국내 최초 시니어 모델 오디션. 한혜진-정준호-홍현희-황광희가 이들의 꿈을 적극 지원하는 MC로 활약하며, ‘대세 아이돌’ 강다니엘이 프로그램 초반부 스페셜 MC로 나선다.

    18일(오늘) 오후 6시 MBN에서 첫 방송한다.

    최주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