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로스' 신성록-남규리, 설렘 가득한 부부 케미

    '카이로스' 신성록-남규리, 설렘 가득한 부부 케미

    [일간스포츠] 입력 2020.10.20 14:43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카이로스'

    '카이로스'

    배우 신성록과 남규리가 ‘카이로스’에서 현실 부부의 케미스트리를 뽐낸다.  

     
    26일 오후 9시 20분에 첫 방송될 MBC 새 월화극 '카이로스' 측은 신성록과 남규리의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성록은 차가운 카리스마를 감추고 아내 남규리를 향한 달달한 미소를 머금고 있어 눈길을 끈다.  
     
    신성록이 열연할 김서진은 아내 남규리(강현채)와 딸 심혜연(김다빈)의 안락한 삶을 위해 오로지 성공만 쫓아온 인물이다. 더할 나위 없이 좋은 나날이 계속되던 중 어린 딸의 유괴 사건이 이들에게 비극을 불러온다.  
     
    그런가 하면 남규리는 바이올리니스트 강현채로 변신한다. 붉은 드레스와 우아하게 묶은 헤어스타일이 청초한 비주얼과 특급 시너지를 발산한다. 남편 앞에서 가지는 공연이라 더욱 긴장한 듯 해 어떤 호흡을 보일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신성록과 남규리는 하나뿐인 딸이 유괴당하면서 세상이 무너지는 듯한 부모의 심경을 열연한다. 특히 남규리는 첫 대본 리딩 현장에서 강현채 캐릭터에 몰입해 눈물을 쏟아내는 등 열연을 예고해 첫 방송을 향한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카이로스'는 어린 딸이 유괴당해 절망에 빠진 한 달 뒤의 남자 신성록(김서진)과 실종된 엄마를 찾아야 하는 한 달 전의 여자 이세영(한애리)이 사랑하는 사람을 구하기 위해 시간을 가로질러 고군분투하는 타임 크로싱 스릴러 드라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사진=오에이치스토리, 블러썸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