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국적 걸그룹 블랙스완, 데뷔곡 '투나잇' MV 240만뷰 돌파

    다국적 걸그룹 블랙스완, 데뷔곡 '투나잇' MV 240만뷰 돌파

    [일간스포츠] 입력 2020.10.20 15:01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사진=DR뮤직 제공

    사진=DR뮤직 제공

    5인조 다국적 걸그룹 블랙스완의 데뷔곡 '투나잇(Tonight)' 뮤직비디오가 공개(16일) 4일 만에 240만 뷰(20일 현재 블랙스완 오피셜 116만+다날엔터 124만)를 돌파했다.
     
    영흔(한국), 혜미(한국), 파투(벨기에), 주디(한국), 레아(브라질) 등 다섯 멤버가 펼치는 '투나잇'뮤비는 흑조를 연상하듯 '대담하고 볼드(bold)한 레이디'를 콘셉트로 한다.
     
    뮤직비디오 연출은 이사강 감독이 맡았다. 하동균의 히트곡 '나비야' MV 연출로 데뷔한 이사강 감독은 마마무 화사, 플라이투더스카이, 2AM, 슈퍼주니어, 인피니트, 카라, 비(정지훈), 박준형(와썹맨), 이동욱, 소지섭, 미스터트롯의 김수찬, 김희재, 정동원, 이정현 등과 호흡을 맞췄다.  
     
    이감독은 블랙스완에 대해 "일단 멤버들의 비주얼이 독보적이다. 마치 세상에서 하나밖에 없는 5가지 장미꽃들을 모은 듯 매혹적이었다"고 극찬했다. 
    이어 "보통 걸그룹의 데뷔는 청순하게 시작하는 데 반해, 블랙스완은 시작부터 담대하다. 결과는 대만족이었다. 멤버들은 영민하게 저마다의 분위기를 잡아갔고, 개성 있는 연기와 퍼포먼스를 보여줬다. 촬영이 반쯤 진행되었을 때, 이미 "이거다! 됐다!"라는 감이 왔다"며 함께 작업한 소감을 전했다.  
     
    한편, 블랙스완은 지난 16일 싱글 음원 'Tonight'를 발매하고 정식 데뷔했다. 우리말로 '흑조'를 뜻하는 그룹명 블랙스완은 "독보적이고 차별화 된 실력으로 가요계를 접수하고, 나아가 세계적 아이돌이 되겠다"는 당찬 의미를 담았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