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만의 이야기 담았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프리뷰 공개

    ”우리만의 이야기 담았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프리뷰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20.10.23 09:05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빅히트제공

    빅히트제공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자신들의 이야기로 채운 음반을 낸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는 23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오는 26일 발매되는 세 번째 미니 앨범 ‘minisode1
    : Blue Hour’의 프리뷰 영상을 선보였다. 영상에는 앞서 콘셉트 포토와 개인 티저에 등장했던 다양한 배경 속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모습이 담겼다. 다섯 멤버들은 즐겁고 유쾌한 모습부터 몽환적이고 신비로운 모습은 물론, 청량하고 소년미 넘치는 모습까지 다채로운 콘셉트를 소화하며 빛나는 비주얼을 뽐냈다.
     

    5개의 수록곡을 미리 감상할 수 있어 새 앨범에 대한 기대를 높인 프리뷰 영상에서는 화려한 프로듀서진의 이름도 눈에 띈다. 먼저 밝고 신나는 분위기의
    타이틀곡 ‘5시 53분의 하늘에서 발견한 너와 나’는 빅히트 사단의 슬로우 래빗(Slow Rabbit)을 중심으로 방시혁 프로듀서가 곡 작업에 참여했다.
     
    감미로운 멜로디가 돋보이는 ‘날씨를 잃어버렸어’의 곡 작업에는 영국의 유명 팝 아티스트 찰리 XCX(Charli XCX)가 참여해 트렌디하면서도 완성도
    높은 사운드를 만들어 냈다. 이외에 EL CAPITXN(엘 캐피탄)이 프로듀싱한 ‘Ghosting’, 경쾌한 분위기의 ‘Wishlist’, 몽환적이고 아련한 느낌을 주는 ‘하굣길’이 귀를 사로잡는다.
     
    지난 5월 발매된 두 번째 미니 앨범 ‘꿈의 장: ETERNITY’를 통해 첫 자작곡 ‘거울 속의 미로’를 발표한 바 있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이번 앨범에서도 작사에 참여해 관심을 모은다. 수빈은 ‘Ghosting’, 연준과 휴닝카이는 ‘Wishlist’, 태현은 두 곡에 모두 참여해 자신만의 이야기를 녹이며 아티스트로서 한층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 줬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minisode1 : Blue Hour’는 ‘꿈의 장’ 시리즈에서 다음 시리즈로 넘어가기 전 다섯 소년이 들려주는 작은 이야기이다. 26일 발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