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최진혁, tvN '철인왕후' 특별출연…강렬한 존재감 예고

    [단독] 최진혁, tvN '철인왕후' 특별출연…강렬한 존재감 예고

    [일간스포츠] 입력 2020.10.23 13:07 수정 2020.10.23 15:5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배우 최진혁이 17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KBS 2TV 새 월화 드라마 '좀비탐정'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드라마 ‘좀비탐정'은 부활 2년 차 좀비가 탐정이 돼 자신의 과거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휴먼 코미디로 오는 21일 첫방송된다. 〈사진제공=KBS〉

    배우 최진혁이 17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KBS 2TV 새 월화 드라마 '좀비탐정'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드라마 ‘좀비탐정'은 부활 2년 차 좀비가 탐정이 돼 자신의 과거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휴먼 코미디로 오는 21일 첫방송된다. 〈사진제공=KBS〉

    최진혁이 tvN 새 드라마 '철인왕후'에 특별출연한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23일 일간스포츠에 "배우 최진혁이 '철인왕후' 제작사와의 인연으로 특별출연한다"고 귀띔했다.
     
    이와 관련, 제작사 측은 "최진혁이 극 중 중요한 역할로 등장하니 본 방송을 통해 확인 부탁드린다. 기대하셔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철인왕후'는 불의의 사고로 대한민국 대표 허세남 영혼이 깃들어 '저세상 텐션'을 가지게 된 중전 신혜선(김소용)과 두 얼굴의 임금 김정현(철종) 사이에서 벌어지는 영혼 가출 스캔들을 다룬 작품이다.
     
    최진혁은 '철인왕후'의 특별출연 그 이상의 존재감을 드러낼 것으로 보인다. 그만큼 역할이 강렬할 것으로 보여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현재 KBS 2TV 월화 예능극 '좀비탐정'의 타이틀롤 좀비탐정 김무영 역으로 활약 중인 최진혁. 모든 촬영은 끝났고 종영까지 2회를 남겨둔 상황.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좀비탐정' 종영 이후 12월 방송 예정인 '철인왕후' 특별출연으로 시청자들과 만날 계획이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