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귀' 김신영 ”故 박지선 몫까지 더 열심히 웃기며 살겠다”

    '복귀' 김신영 ”故 박지선 몫까지 더 열심히 웃기며 살겠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0.11.05 12:2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김신영(왼쪽) 고 박지선

    김신영(왼쪽) 고 박지선

    김신영이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생방송에 복귀했다. 故 박지선 비보로 이틀간 라디오 진행을 쉬었던 부분에 대해 사과했다. 이와 함께 응원 메시지로 반겨준 청취자들에 대한 고마움을 전했다.  

     
    5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정오의 희망곡'에는 '신디' 김신영이 참석했다. "정말 많은 분이 파이팅하라고 하는데 (이틀 동안) 빠져서 너무 죄송하고 저 대신 스페셜 DJ를 해준 행주 씨에게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송민호, 홍진영 씨 등등 많은 분이 저보다 두 배로 더 힘을 내준 것 알고 있다. 감사하다"라고 인사했다.  
     
    그러면서 "마음을 다는 추스르지 못했다. 그냥 드는 생각은 동생보다 더 열심히, 동생이 못한 걸 우리가 더 해야 하는 게 아닌가 싶다. 앞으로 더 열심히 웃기고 열심히 살겠다. 발걸음을 같이 하는 게 중요한 것 같다. 같이 해달라"라고 당부했다.  
     
    평소 개그우먼 박지선과 절친했던 김신영과 안영미는 갑작스러운 비보로 큰 충격에 휩싸였다. 깊은 슬픔에 잠겨 라디오 진행을 이틀 동안 쉬어갔다. '정오의 희망곡'은 래퍼 행주가 DJ로 나서 방송을 진행했고, '두시의 데이트' 경우 DJ 뮤지가 단독 진행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