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IS] 펜타곤 ”4년만 1위, 모든 영광 유니버스에게”

    [화보IS] 펜타곤 ”4년만 1위, 모든 영광 유니버스에게”

    [일간스포츠] 입력 2020.11.20 08:0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성장하는 펜타곤이 따로 또 같이 의미있는 행보를 보인다.  
     
    펜타곤은 매거진 앳스타일(@star1) 12월 호 커버를 장식했다.  
     
    최근 발매한 미니 10집 타이틀곡 ‘데이지’로 데뷔 4년 만에 SBS MTV ‘더쇼’에서 첫 음방 1위를 기록한 펜타곤은 인터뷰에서 “팬분들이 함께해줬기 때문에 받을 수 있었던 트로피다. 이 영광을 전부 유니버스 분들에게 돌리고 싶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매 앨범 멤버 전원이 프로듀싱에 참여해 ‘자체제작돌’이라는 수식어를 얻고 있는 펜타곤은 신인 후배 아이돌 사이에서도 롤모델 그룹으로 손꼽힌다. 펜타곤은 “좋게 봐줘 감사하다. 지극히 평범한 남자들인데, 겉으로 잘 포장돼 보였나 보다. ‘자체제작돌’이라는 이미지가 있어서 그런 것 같다”고 전했다.
     
    ‘위드(WE:TH)’ 앨범의 뜨거운 인기에 기뻐할 새도 잠시, 멤버들은 이번 활동을 끝으로 맏형 진호에 이어 후이가 군 입대를 하게 됐음을 알렸다. 두 멤버의 공백기에 대해 펜타곤은 “형들도 팬들도 걱정하지 않도록, 허전함이 느껴지지 않게 빈자리 잘 메우고 있겠다”고 말했다.  
     
    12월 3일 입대를 앞두고 있는 후이는 “뮤지컬, 고정 예능, 음방 1위까지 버킷리스트였던 걸 다 이루고 떠난다”며 후련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내정된 임시 리더가 있냐는 질문에는 “키노가 막내지만 리더십이 뛰어난 친구”라며 군백기 동안 팀을 잘 이끌어주길 바라는 마음을 전했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